작가라는 운명의 기이한 상상력 - 자극 투성이 작가라는 운명의 기이한 상상력

세상은 온통

자극 투성이

 

눈으로 보고

귀로 듣고

피부로 느끼고

 

자극이 없으면

살 수 없나보네

 

강한 자극

약한 자극

 

어느 것이 낫다

말하지 못하네

 

말하고 싶은 거 하나

 

한번 느끼면

언젠가 둔해지지

 

언젠가 둔해지면

강한 걸 찾으리

 

세상은 모두

자극 투성이

 

느끼지 않으면

살 수 없으리









덧글

  • 봉리브르 2014/05/19 12:11 # 삭제 답글

    말씀대로 점점 더, 더 더, 하고 강한 자극을
    원하는 세상이 되었습니다.
    그로 인해 정작 생생하게 느껴야 할 일엔
    무뎌지고 둔감해지고 말았구요.
    왠지 무서워지기까지 합니다..^^
  • Blueman 2014/05/19 12:20 #

    그러게요. 자극이 이리 강할줄이야.ㅎㄷㄷ
  • 쭈니러스 2014/05/22 21:16 # 삭제 답글

    맞는 말이죠ㅎㅎ 자극에 둔감해질 수록 더 큰 자극을 우리는 원하는 것 같습니다.
    이 때문에 막장 드라마도 계속 생기는거 아닐까요?ㅎㅎㅎ
  • Blueman 2014/05/23 01:04 #

    그런 것같아요. 공감하시나 보군요.ㅎㅎ
댓글 입력 영역
*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.


저작물 위젯 달기
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Blueman의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-동일조건변경허락 3.0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
통계

번역기